Untitled Document
Untitled Document
Untitled Document
Untitled Document
홈 > 자유게시판 > 소비자 목소리
지는해
작성자 :  포도맘 작성일 : 2013-01-29 조회수 : 1476

오늘 하루도

그저그렇게 지나고

 

섣달도 저물어 간다

 

먹은 한 살도 50고개를

쉽게도 넘어선다

먼저 저먼곳이 바라보이는

이유는 뭘까?

 

어렵게도 살아지는 생활이

힘들다기 보다는 지침이 더하다.

 

포기하고 벌러덩 누워버린다.

일어나기가 쉬워지지 않는다.

한살이란 나이땜시로

늘 몸을 지쳐있다.

 

그래도

새해는 오고

봄도 오겠지 ㅠ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 
(총 :353건 / 페이지:3/36 )
No.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333  방송의힘 포도맘 2015-01-15 1874
332  타작 포도맘 2014-11-04 1784
331  대박 포도맘 2014-08-24 1636
330   포도맘 2014-04-27 1532
329  새맘 새뜻 포도맘 2014-02-12 1624
328  여파 아니 파장 포도맘 2013-04-09 1792
327  한계 포도맘 2013-04-01 1394
326   포도맘 2013-02-05 1444
325  실시간 상담 문의 : <문의> 비밀글 조화자 2013-02-04 167
324  지는해 포도맘 2013-01-29 1476

< 1 2 3 4 5 6 7 8 9 10 > >> 36

  글쓰기
Untitled Document
 20
 95,260